아비바, 이산형 제조 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위한 강화된 ‘아비바 디스크리트 린 매니지먼트’ 발표

0
69
아비바의 플래닝 앤 오퍼레이션 부문수장인 하프리 굴라티가 ‘아비바 디스크리트 린 매니지먼트’ 소프트웨어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사진이다

엔지니어링 및 산업용 소프트웨어 분야의 글로벌 리더인 아비바(AVEVA,한국 대표 오재진)가 이산형 제조 산업의 디지털 혁신을 지원하는 새로운 ‘아비바 디스크리트 린 매니지먼트(AVEVA Discrete Lean Management)’를 발표했다.

‘아비바 디스크리트 린 매니지먼트(AVEVA Discrete Lean Management)’소프트웨어는 수동 및 자동 생산라인 모두를 위한 린 작업 관리(Lean Work Management)의 디지털화를 통해 운영 효율성을 향상시키는 것이 특징이다. 수작업으로 발생하는 물리적 레코드를 디지털 프로세스로 대체함으로써 수동 프로세스의 위험을 완화하고 생산 성능에 대한 실시간 가시성을 제공하여 원활한 부서 간의 협업과 데이터 중심의 지속적인 개선을 촉진한다.

아비바의 플래닝 앤 오퍼레이션(Planning and Operations) 부문 수장인 하프리 굴라티 (Harpreet Gulati)는 “아비바 디스크리트 린 매니지먼트(AVEVA Discrete Lean Management)는 아비바와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긴밀한 협업의 결과물이며, 이미 전 세계 많은 공장들에 성공적으로 배포되었다. 우리는 이러한 검증된 업계 모범사례를 고객들에게 발표하여 제조 생산성과 수익성을 개선하고 스마트 제조 및 디지털 혁신의 여정을 도울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아비바 디스크리트 린 매니지먼트(AVEVA Discrete Lean Management)’는 슈나이더 일렉트릭을 비롯해 전 세계 70개 이상의 스마트 공장에 성공적으로 구축되었다. 평균적으로 다운 타임이 완화되어 생산성은 10% 향상되었으며 생산 문제의 자동 에스컬레이션으로 응답 시간은 70% 향상되었다.

세계경제포럼은 광범위한 4차 산업혁명 기술과 활용 사례를 포괄적으로 전개하는 동시에 사람과 지속가능성을 혁신전략의 중심에 두도록 한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스마트 공장 4곳을 추천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공정 자동화 부문 시스템 포트폴리오 부사장 하니 포우다(Hany Fouda)는 “스마트 팩토리 이니셔티브의 일환으로 아비바 솔루션을 제조 공장에 배치하여 지금까지 달성한 결과에 대해 상당히 만족하고 있다. 아비바 솔루션은 다운타임을 완화하고 응답시간을 단축함으로써 효율성과 지속 가능성을 제공하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러한 종류의 성과를 낼 수 있는 솔루션에 대한 수요가 가속화됨에 따라 아비바가 정확하고 적절한 시기에 디스크리트 린 매니지먼트(Descrete Lean Management) 시장에 진입하고 있다고 확신한다”고 평가했다.

또한 이 솔루션은 IoT 장치 및 200개가 넘는 플랜트 자동화 시스템에 대한 광범위한 연결성을 활용하여 수동 생산 및 린 데이터 수집 과정을 최소화할 수 있다. 아비바는 글로벌한 입지와 파트너 에코 시스템을 통해 고객들이 인더스트리 4.0 및 제조 운영 혁신 전략을 실행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는 AVEVA Flex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고객이 산업 제어 시스템의 조달, 설계, 관리 및 활용에 있어 완전한 유연성을 제공하도록 설계되어 고객이 이전보다 더 빠르고 쉽게 혁신 기술을 채택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아비바코리아 개요

아비바(AVEVA)는 엔지니어링 및 산업용 소프트웨어 분야의 글로벌 리더로서 자본 집약형 산업에서 전체 자산 및 운영 수명 주기 전반에 걸쳐 디지털 혁신을 촉진하고 있다. AVEVA의 엔지니어링, 계획 및 운영, 자산 성능, 모니터링 및 제어 솔루션은 전 세계 1만6000명 이상의 고객에게 입증된 성과를 제공해왔다. AVEVA의 고객은 4200개 파트너와 5700명의 공인 개발자를 포함하여 최대 규모의 산업용 소프트웨어 에코시스템을 통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AVEVA는 영국 케임브리지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40개국의 80개 지역에 4400명이 넘는 직원을 보유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