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전 세계 로밍 ‘baro’ 요금제 하나로 통일

0
10
baro로밍요금제 출시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이 해외 음성로밍 통화에 대한 획기적 개선을 이룬 ‘baro’ 브랜드를 기반으로 로밍 요금제를 바꾼다.

지난해 3분 무료 로밍통화, ‘T괌사이판 국내처럼’에 이어 mVoIP기술을 이용한baro 통화로 로밍의 패러다임을 바꾼 SK텔레콤이 세계 약 100개 국에서 넉넉한 데이터와 baro 통화를 편리하게 이용가능한 ‘baro 요금제’를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baro 3·4·7GB요금제’ 출시… 전 세계 약 100개 국에서 넉넉한 데이터와 통화 무제한 무료

SK텔레콤은 고객들이 여행 기간과 데이터 용량만으로 간편하게 요금제를 선택할 수 있도록 지역별 로밍 요금제를 하나로 통합해 ‘baro 3·4·7GB요금제’를 내놓는다.

국가별로 다른 로밍 요금제에 혼선을 느끼는 고객이나 다양한 국가와 지역을 여행하는 고객들은 ‘baro요금제’에 가입하면 어디서나 부담없이 로밍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요금제 대상 국가는 97% 이상의 로밍 이용고객이 찾는 아시아, 미주, 유럽, 호주, 뉴질랜드 등 98개국으로 역대 지역별 데이터 로밍요금제 중 가장 넓은 범위를 자랑한다.

또한 ‘baro 3·4·7GB’ 요금제 이용 고객은 여행지에서 데이터와 baro 통화를 마음껏 쓸 수 있다. SK텔레콤은 해외에서도 데이터 소비량이 많아진 고객들의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기존 요금제 대비 기본 제공량을 더욱 확대했다. 특히 만 18세에서 29세 고객들에게는 추가로 1GB를 더 제공한다. 고객들은 각 요금제별 기본 데이터를 다쓴 후에도 400kbps 속도로 데이터를 계속 이용할 수 있다.

◇‘baro OnePass VIP’ 프로모션 요금제 출시… 데이터 수요가 많은 고객에게 안성맞춤

짧은 해외여행을 하는 고객은 baro OnePass 300/500이 적합하다. baro OnePass 300/500은 각각 일 9900원에 300MB, 일 1만6500원에 500MB 데이터가 제공된다. 기본 제공 데이터를 다 써도 400kbps 속도로 계속 데이터 사용이 가능하다. 또한 baro통화 무제한 무료 혜택도 가능하다.

데이터 수요가 많은 비즈니스 고객들은 이번에 프로모션으로 출시되는 ‘baro OnePass VIP’ 요금제도 6월까지 이용 가능하다. ‘baro OnePass VIP’는 하루 19,000원에 주요 66개국에서 속도 제한 없이 로밍 데이터 무제한 및 baro통화 무제한 무료 혜택을 준다. 또 매일 일반 음성 통화 30분 및 문자 30건도 쓸 수 있다.

◇로밍 미사용 고객 대상 ‘baro 통화 무료 체험’ 프로모션 진행

baro 통화를 사용하면 전 세계 거의 모든 국가에서 무료로 고품질의 음성 로밍 통화가 가능하다. 지난해 12월 출시한 이후로 baro 통화는 3개월만에 이용자가 100만명을 돌파하고 누적 통화가 2000만 콜을 돌파하는 등 인기를 끌고 있다. 이에 SK텔레콤은 더 많은 고객들이 baro 통화를 경험해 볼 수 있도록 6월까지 로밍 요금제를 이용하지 않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SK텔레콤 고객 중 해외 여행시 로밍 요금제를 선택하지 않고 로밍데이터를 차단하지 않은 고객 대상으로 데이터 10MB(400kbps 속도제어)를 무료로 제공해 baro 통화를 경험할 기회를 선사한다. 10MB는 사용 환경과 패턴에 따라 20분 내외로 baro 통화가 가능한 양이다.

프로모션은 해외 169개국에서 진행된다. 고객들은 10MB를 모두 소진하면 데이터가 자동 차단되므로 안심하고 baro 무료통화를 경험할 수 있다.

한편 baro통화는 구글 플레이스토어 및 아이폰 앱스토어에서 최신 T전화앱을 다운로드해 이용할 수 있다.

유영상 SK텔레콤 MNO사업부장은 “고객들이 해외 로밍은 baro 하나면 충분하다고 느낄 수 있도록 이번에 요금제 개편 및 baro 통화 무료 체험 프로모션을 준비했다”며, “향후에도 SK텔레콤은 이러한 고객가치혁신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답변하기

귀하의 메시지를 입력하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